‘김현수 끝내기안타’ LG, 9회말 역전 끝내기 승리…KT 2연패 [잠실 리뷰]

[OSEN=잠실, 길준영 기자] LG 트윈스가 9회말 극적인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KT 위즈는 2연패에 빠졌다.

LG는 2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와의 홈경기에서 6-5 끝내기승리를 거뒀다.

김현수는 9회말 극적인 끝내기 안타를 때려냈다. 채은성은 4타수 2안타 1홈런 2타점으로 2경기 연속 홈런포를 가동했다.

선발투수 켈리는 6이닝 7피안타 4탈삼진 1볼넷 4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될 위기였지만 타선이 경기를 뒤집어줬다. 진해수(1이닝 1실점)-여건욱(1이닝 무실점)-최동환(0이닝 무실점)-김대현(1이닝 무실점)으로 이어지는 불펜진은 실점을 최소화하며 팀 승리에 발판을 마련했다.

KT 선발투수 데스파이네는 7이닝 6피안타 3탈삼진 2실점(1자책)으로 호투했지만 불펜진이 승리를 날렸다. 올 시즌 극심한 부진을 겪고 있는 마무리투수 이대은과 김재윤은 이날 경기에서도 1점차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무너졌다.

타선에서는 박경수가 3타수 2안타 3타점 1득점 1볼넷 맹타를 휘둘렀고 수비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조용호도 3안타로 날아다녔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는 못했다.

Prev 이전
목록

최근 먹튀키퍼 게시글